대형견 수명, 소형견 수명보다 짧은 이유?

큰개닷컴
2022-07-13
조회수 852

<강아지 수명>

강아지의 수명에 대해 알아보려 합니다.
강아지도 사람도, 평생을 사는 사람이 아니기
때문에, 정해져 있는 어느 정도의 생애가 있죠.
강아지의 노화는 사람보다 4-7배 빠르다고 해요.
그래서 반려견의 신체적인 변화가 훨씬 빠르다는"
것을 알고 계셔야 합니다. 특히, 노년기에 들어서면
반려견의 생활이 사람의 노년과 같아지죠.

소형견, 중형견의 아이들은 10살 부터 노화에
접어들었다고 보면 되고, 대형견 아이들은
7살 부터 노화에 들어섰다고 보면 됩니다.
이 나이는 평균적인 계산이라고 생각하면 됩니다.

소형견의 수명은 대략 13-15세 정도입니다.
더 오래 사는 아이들도 분명히 있습니다.
하지만, 대략 이정도를 사는 게 일반적입니다.
대형견의 경우에는 9-11년 정도의 수명을
가지고 있습니다. 물론, 더 오래 사는 아이들도
있지만요. 대략적으로는 이렇습니다.

<대형견 수명이 짧은 이유>

대형견이 소형견보다 수명이 짧은 이유에 대해서는
이야기가 많습니다. 정확한 이유는 아직 밝혀지지
않았어요. 개는 몸집이 클 수록, 성장에 관여하는
호르몬을 많이 분비하는데요. 이 호르몬이 노화를
촉진한다는 의견도 있습니다. 

0 0